MMY AW23

 

 

 

 

메종 미하라 야스히로가 AW23 시즌에 가장 관심을 둔 요소는 단연 ‘소재’입니다.
일반적으로 사용하던 레더 대신 폭스 레더를 선택한 것이 그 시작점!
그는 소위 ‘가짜’로 이야기되는 패브릭을 선택한 다음, 그것이 ‘진짜’가 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댜양한 제작 방식을 도입했습니다.

 

이번 쇼의 제목 ‘이미테이션 컴플렉스’가 이야기하는 것처럼, 우리는 무엇이 진짜이고, 무엇이 그렇지 않은지에 대해 고민하고, 질문해야 하는 시대에 살고 있습니다.
항상 새로운 혁신을 꿈꾸는 특별한 메종 미하라 야스히로의 컬렉션이야말로 ‘진짜’를 원하는 우리를 위한 ‘진짜 컬렉션’이 아닐까요?

 

 

MMY 시즌 컬렉션 보러 가기